의학칼럼

제7차 아시아인공관절학회 학술대회 ‘ASIA2019’의 좌장으로 참여

발표일. 2019-11-07 발표자. 인공관절센터 이중명 센터장

 

 


인공관절센터 이중명 센터장이 제7차 아시아인공관절학회 학술대회 ‘ASIA2019’의 좌장으로 참여했다.


11 7일부터 8일까지 양일간 밀레니엄 서울 힐튼호텔에서 열린 이번 학술대회에는 우리 나라를 비롯한 중국, 일본, 대만, 말레이시아 등 아시아 10개국과 영국, 독일, 스위스 등 유럽에서 참석해 인공관절에 대한 최신정보와 연구를 공유했다.


지난 2014년 제1회 아시아인공관절 학술대회를 한국에서 시작했고 그 동안 일본, 인도 등 아시아를 거쳐 이번 회에 다시 한국에서 개최했다. 그만큼 우리나라가 인공관절에 대한 연구와 학문적 성과가 뛰어나고, 선도적인 역할을 하고 있기 때문으로 풀이되고 있다.


아시아인공관절학회 자문위원으로도 활동중인 이중명 센터장은 좌장으로 참석했다. 이번 ASIA2019에서는 고관절과 무릎, 어깨 관절 등을 비롯해 3D프린팅, 빅테이터 분석, 조직공학, 재료 및 표면기술, 통증관리, 골 손실 관리, 수술 후 관리 등 여러 부위에 대한 다양한 주제의 연구발표와 토론이 진행되었다.



 

댓글(0)